UPDATE. 2021-01-26 21:52 (화)
고양시, 11월 23일부터 ‘코로나19 무료 선제검사’ 대상자 호흡기질환 시민까지 확대실시
상태바
고양시, 11월 23일부터 ‘코로나19 무료 선제검사’ 대상자 호흡기질환 시민까지 확대실시
  • 경기포커스
  • 승인 2020.11.23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포커스신문]  고양시는 지난 8월부터 실시한 ‘코로나19 무료 선제검사’ 대상자를 11월 23일부터 호흡기질환으로 해열제, 항바이러스제를 투여하는 고양시민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는 겨울철 호흡기 질환으로 해열제, 항바이러스제 투여로 자각증상이 없어지면 코로나19에 대한 대응이 늦어지는 만큼, 사전 선별검사를 통해 지역사회 2차 감염 등 감염병 확산을 조기에 차단하기 위함이다.

이 검사는 1인 1회만 가능하다. 고양시민 중 호흡기 질환으로 해열제, 항바이러스제를 투여하는 자는 처방전 또는 복약중인 약을 지참해 일산동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 방문하면, 무료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반드시 신분증을 지참해야 하며, 이미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시민은 제외된다.

신청방법은 처방전 또는 복용약 등 지참 시 무료로, 선별진료소의 운영시간 중 상시 검사한다.

기타 문의사항은 유선문의(031-8075-4135) 할 수 있다.

그 외 선별진료소 방문검사가 가능한 경우는 ▲ 코로나19 증상 있는 경우(고열(37.5℃이상), 기침, 인후통 등) ▲ 고양시 관내 요양병원 및 요양원 신규 간병인 ▲ 불법체류 외국인 근로자, 노숙인 등 취약계층의 경우다.

한편, 무증상 코로나19 무료 선제검사는 오는 12월 24일까지 일산동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계속한다. 주당 50명, 월요일 25명, 수요일 25명 선착순 전화예약(031-8075-4083)을 받아 운영한다. 검사는 수요일과 토요일 진행하며, 대상자는 ▲ 고양시에 주소를 둔 거주자로 코로나19 무증상자 ▲ 고양시 관내 요양병원 및 요양원 종사자다. 이미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시민은 검사에서 제외된다.

일산동구보건소는 지난 8월부터 무증상 시민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무료 선제검사 시범사업’을 추진, 230여명이 코로나19 검사를 해 전원 음성판정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