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16 18:51 (금)
영화 '브리짓 존스의 일기' 리마스터링, 5월 개봉 확정
상태바
영화 '브리짓 존스의 일기' 리마스터링, 5월 개봉 확정
  • 왕인정 기자
  • 승인 2021.04.07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르네 젤위거 X 콜린 퍼스 X 휴 그랜트의 대체불가 쏘스윗 로맨스

[경기포커스신문]  전 세계가 사랑한 로맨틱 코미디 바이블 '브리짓 존스의 일기'가 개봉 20주년 기념 디지털 리마스터링으로 오는 5월 재개봉을 확정 짓고, 티저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브리짓 존스의 일기'는 완벽한 사랑을 기다리는 서른두 살 ‘브리짓’이 정반대의 매력을 가진 ‘마크’와 ‘다니엘’ 사이에서 운명적인 사랑을 꿈꾸는 러브 스토리.

지난 2001년 국내 개봉한 '브리짓 존스의 일기'는 당시 폭발적인 신드롬을 일으키며 뜨거운 사랑을 받은 작품이다. 이후, 롤링스톤지, 인디와이어, Timeout, 인디펜던트 선정 역대 최고의 로맨틱 코미디로 관객들에게 인정 받았다.

영화는 최고의 로맨스 '어바웃 타임', '러브 액츄얼리'의 각본가 리차드 커티스와 제작사 워킹 타이틀의 환상적인 조우로 탄생한 작품으로 탄탄한 완성도를 자랑한다.

초콜릿보다 달콤한 연애를 꿈꾸는 주인공 ‘브리짓’(르네 젤위거)과 설렘유발 스윗남 ‘마크’(콜린 퍼스), 거부불가 직진남 ‘다니엘’(휴 그랜트)까지 세 사람의 러브 스토리는 관객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시키며 대리만족을 선사했다.

특히, 실수투성이지만 그마저도 사랑스러운 ‘브리짓’은 영국 여성들의 워너비 캐릭터 1위에 선정될 만큼 관객들의 공감을 자아내며 지금까지도 대표적인 러블리 여성 캐릭터로 기억되고 있다.

영화 속 사랑스러움으로 무장한 ‘브리짓’ 역의 르네 젤위거는 '제리 맥과이어''시카고''주디' 등 다채로운 필모그래피를 통해 관객들을 놀라게 하는 연기 변신을 선보였으며, 여배우 최초로 5대 메이저 영화 시상식을 2번이나 석권했다.

‘마크’역의 콜린 퍼스는 '오만과 편견', '킹스 스피치', '킹스맨' 등 장르불문 탄탄한 연기력을 통해 수많은 작품들을 성공으로 이끌며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다니엘’역의 휴 그랜트 역시도 '노팅힐', '러브 액츄얼리', '그 여자 작사 그 남자 작곡' 등 다양한 로맨스 영화에 출연해 여심을 저격하는 매력으로 관객들의 열렬한 환호를 이끌어냈다.

20년 만에 돌아온 '브리짓 존스의 일기'는 현재 최고 배우진의 싱그러운 리즈 시절을 한번에 감상할 수 있는 작품으로 팬들의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이렇듯 디지털 리마스터링으로 재탄생한 '브리짓 존스의 일기'는 달달한 감성과 눈부신 공감을 선물하며 다시 한번 관객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한편,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전 세계가 열광한 그녀 ‘브리짓’의 컴백을 엿볼 수 있어 눈길을 끈다. 그녀의 시그니처 아이템 다이어리를 손에 쥐고 있는 모습은 보는 이들에게 반가움을 안겨주고 있는 가운데, 오는 5월 공감과 웃음, 설렘까지 선사할 것을 예고한다.

“당신은 지금 사랑하고 있나요?”라는 카피는 모두의 연애 세포를 깨울 스윗한 러브 스토리를 향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역대 최고의 로맨틱 코미디”, “여성들의 워너비 캐릭터 1위”라는 카피는 최고의 로맨틱 코미디의 명성을 입증. 여기에, “워킹 타이틀 제작”이라는 크레딧까지 신뢰를 최고조로 끌어올리며, 관객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일으킬 전망이다.

모두가 한번쯤 사랑에 빠졌을 인생 로맨틱 코미디 '브리짓 존스의 일기'는 오는 5월 국내 관객들을 새롭게 찾아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