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유명 디자이너와 협업해 새로운 트렌드 제시할 섬유 기업을 찾습니다”
상태바
경기도 “유명 디자이너와 협업해 새로운 트렌드 제시할 섬유 기업을 찾습니다”
  • 이철
  • 승인 2019.05.20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니트산업의 중심’ 경기도가 유명 디자이너와 협업해 새로운 원단과 창작의상을 선보일 도내 섬유기업을 찾는다.

경기도는 올 10월 열릴 ‘2019 경기 니트 콜라보레이션 패션쇼’에 참가할 도내 섬유분야 제조 및 무역기업 20개사를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2019 경기 니트 콜라보레이션 패션쇼’는 유명디자이너와 도내 섬유기업 간 협업을 통해 판로 개척과 새로운 트렌드를 제시하기 위한 행사로, 오는 10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고양 킨텍스에서 열릴 예정이다.

올해 참여기업은 국내외 유명 디자이너 및 신진 디자이너 등과 매칭을 통해, 오는 9월 말까지 디자이너와 패션쇼에 선보일 원단 개발과 창작의상 제작을 진행하게 된다.

창작의상은 경기 니트 콜라보레이션 패션쇼 런웨이에서 기업 소개와 함께 선보일 예정이며, 의상 중 일부는 패션쇼 폐회 후 기업에게 기증함으로써 향후 기업 마케팅에 활용 할 수 있도록 추진한다.

또한, 원단 및 의류바이어, 봉제기업, 브랜드 MD등 100여명을 초청해 B2B 상담을 벌이는 한편, 의상 팝업스토어 등을 구성해 기업이 제작한 신규원단과 의상을 판매 할 수 있는 기회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올해 7년차를 맞는 ‘경기 니트 콜라보레이션 패션쇼’는 올해부터 국내외 바이어의 접근성이 용이한 고양 킨텍스에서 개최하며, 참관객 5만 명이 넘는 대한민국 뷰티박람회(K-BEAUTY EXPO)와 통합 개최함으로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중국 최대 온라인 오픈마켓 타오바오(淘宝) 회원을 대상으로 참여기업의 원단과 의상을 실시간으로 판매할 수 있는 「라이브 커머스」 프로그램을 새롭게 선보여 해외 시장 개척을 적극 도울 계획이다.

참여 희망기업은 신청서와 원단샘플 등 구비서류를 갖춰 오는 6월 10일까지 우편 및 이메일(fishten@gbsa.or.kr)로 제출하면 된다. 신청서 양식 및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중소기업 정보포털 이지비즈(www.egbiz.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도 특화산업과 관계자는 “경기도는 전국 니트 업체의 58%가 집중된 명실상부한 섬유산업의 중심지”라며 “국내외 판로개척과 섬유패션 분야에 새로운 트렌드를 제시하길 희망하는 기업들의 많은 참여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경기 니트 콜라보레이션 패션쇼 참가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과원 특화산업팀(031-850-3633)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