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소방서, 주택용 소방시설 효과 ‘톡톡’
상태바
성남소방서, 주택용 소방시설 효과 ‘톡톡’
  • 이철
  • 승인 2019.06.10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소방서(서장 권은택)는 주택용 소방시설이 화재를 초기 진화하는데 결정적 역할을 했다고 10일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7일 오후 19시경 성남시 수정구 태평동 소재 3층 점유자 박 씨(여, 40대)가 식기류 소독 중임을 잊고 잠든 사이 가스레인지 위 식기류가 탄화되어 연기가 발생해 설치된 단독경보형감지기가 경보음을 울렸다. 박 씨는 감지기 경보음을 듣고 잠에서 깨 수돗물을 이용해 초기 소화했다고 밝혔다.

성남소방서는 2018년 3,653가구에 소화기 3,653개, 단독경보형감지기 5,459개를 무상보급 하였다.

권은택 성남소방서장은 “주택용 소방시설은 도민의 안전을 보호하는데 크게 이바지하고 있다.” 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