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수미 성남시장, 추석 앞두고 ‘시민 안전’ 챙기기에 나서
상태바
은수미 성남시장, 추석 앞두고 ‘시민 안전’ 챙기기에 나서
  • 이철
  • 승인 2019.09.06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태풍 링링 북상 긴급 대책회의, 보훈회관 화재 현장 점검
▲ 성남시태풍링링북상 긴급대책회의.
▲ 성남시장광복회사무실방문

 은수미 성남시장은 5일, 수정구에 위치한 보훈회관과 보건소, 광복회 사무실을 차례로 방문해, 보훈회관 화재 피해 복구 상황을 확인하고 보훈 단체를 격려했다.

은 시장은 지난 달 26일 화재로 피해가 발생한 보훈회관 1, 2층을 돌아보며 “어르신들이 다치지 않아서 정말 다행이다. 아직까지 유독가스냄새가 난다”며 회원들의 건강과 불편함을 염려하고 “아낌없는 지원을 통해 이전보다 더 좋은 모습을 갖출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수정구 보건소 3층에 설치된 임시 사무실에 들러 피해 지원 상황 등을 챙기고, 수진동에 위치한 광복회 사무실에서 임경수 회장을 비롯한 보훈단체 회장 다섯분과 차담회를 가졌다.

은 시장은 “많은 경험이 있으신 어르신들이 계셔서 든든하고, 성남시를 위해 항상 애써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하며 “부지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안전진단을 실시해 보훈회관 설립에 최선을 방향을 찾겠다”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앞서, 은 시장은 이날 오후 재난안전상황실에서 긴급 회의를 소집하여 제13호 태풍 링링의 예상 경로에 따른 부서별 중점 대처 사항을 점검하고, “태풍이 7일과 8일 오전에 성남에 가장 큰 영향을 줄 것에 대비하여 무엇보다 시민의 안전이 최우선이니 만큼 현장을 예찰하고 인명과 재산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은 시장은 “태풍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시설물 안전 점검과 화재 예방 등 시민들이 걱정 없이 안심하고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특별히 애써 달라“고 강조했다.

2019. 9. 5.(목)
성남시 공보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