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문화예술회관,「아시아 컨템포러리 발레 축제」개최
상태바
오산문화예술회관,「아시아 컨템포러리 발레 축제」개최
  • 왕인정 기자
  • 승인 2019.11.02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o.B.A - Contemporary Ballet of Asia

[경기포커스신문]   정형일 Ballet Creative가 오는 11월 8일부터 11월 9일까지 오산문화예술회관에서 제1회 아시아 컨템포러리 발레 축제 를 개최한다.

본 축제는 오산문화재단의 공연장 상주단체로 선정된 정형일 Ballet Creative가 교류협력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선보이는 프로젝트로 아시아 컨템포러리 발레 단체들과 무용수들, 축제 디렉터들이 네트워킹을 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고자 기획하게 되었다. 올해는 "내일의 발레를 위한 오늘의 발레"라는 주제로 지금도 계속해서 진화하고 있는 발레의 오늘을 들여다 볼 수 있는 다양한 공연을 준비했으며 시민 참여 공연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축제는 11월 8일(금) 19시 30분에 오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진행되는 Grand Co.B.A와, 11월 9일(토) 15시에 오산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진행되는 Fine Co.B.A로 나눠진다. Grand Co.B.A에서는 컨템포러리 발레의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는 중대규모의 프로그램을 만날 수 있으며, Fine Co.B.A에서는 컨템포러리 발레의 다양한 레퍼토리를 한 자리에서 접하고 참여형 공연을 즐길 수 있는 소규모 프로그램들을 만날 수 있다.

Grand Co.B.A에는 정형일 Ballet Creative의 , 서울발레시어터의, 블랙 토 댄스 컴퍼니의 , The Project of Hong Kong Ballet(홍콩)의 가 무대에 올라가며, Fine Co.B.A에서는 Unlock Dancing Plaza(홍콩)의 <#danceless03 bolero>가 시민 참여 워크숍 후 시민들과 함께 공연을 진행한다. 그 밖에도 SAI Dance Festival에서 선정된 Kato Karin의 , Chika Muramatsu and Saki Nomura의 , Suichu-megane∞ 와 다크서클즈 컨템포러리 댄스의 <평범한 남자들> /프로젝트 클라우드 나인의 , 신현지 B project의 <梅蘭菊竹-매란국죽>도 무대에 함께 오른다.

본 축제를 통해 시민들은 평상시에 접하기 어려웠던 다양한 발레 작품을 만나볼 수 있으며 클래식 발레와는 다른 컨템포러리 발레를 매력을 한껏 경험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축제 참여 아티스트들은 네트워킹을 통해 서로의 창작 역량 강화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공연 종료 후 네트워킹 파티를 통해 추후 프로젝트를 논의하는 자리도 가질 예정이다.

의 모든 공연은 6세 이상 관람 가능하며 티켓은 인터파크를 통해 전석 10,000원, 오스쿨티켓(초·중·고) 5,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