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옥분․김인순 경기도의원, 경기지역 대안교육협의회 감사패 수상
상태바
박옥분․김인순 경기도의원, 경기지역 대안교육협의회 감사패 수상
  • 이철
  • 승인 2020.01.14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옥분 위원장
▲ 김인순 부위원장.

[경기포커스신문]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박옥분 위원장(더불어민주당, 수원2)과 김인순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화성1)은 지난 12일 광명볍씨학교에서 열린 경기지역 대안교육협의회 정기총회에서 감사패를 수상했다.

박옥분 위원장은 ‘경기도 비인가 대안학교 교복지원조례’를 제정하여 교복비 지원에서 소외되어온 대안학교 학생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근거를 마련하였고,

김인순 부위원장은 대안학교 학생들도 안전하고 질 높은 학교급식을 누릴 수 있도록 대안학교에 대한 급식비 지원 정책을 이끌어내었으며, 또한 대안학교 학생들도 평등한 교육기회를 누릴 수 있도록 대안교육기관을 지원에 관한 조례 제정을 준비하고 있다.

감사패를 수상하며 박 위원장은 “제도 교육의 한계를 잘 알고 있고, 대안교육이 감당해야 할 사명 또한 잘 알고 있으므로, 앞으로도 대안학교의 학생들이 좋은 환경 속에서 마음껏 실력과 끼를 발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하였다.

또한 박 위원장은 “초선 때부터 대안학교에 관심을 가지고 어떻게든 애를 썼는데, 도 집행부에서 대안학교 대한 관심도가 떨어져 싶지 않았다”며, “이번 10대 경기도의회에 무슨 일을 시작하면 끝까지 관철하는 김인순 의원이라는 좋은 파트너를 만나 좋은 결과를 낳게 되었다”고 함께 참석한 김인순 부위원장에게 감사를 돌리기도 했다.

한편 김 부위원장은 “대안교육지원조례를 발의 중인데 대안교육의 과제를 정면으로 바라보겠다는 의지의 표명이라고 봐 주시면 좋겠다”라며 “(조례를 제정하는 과정에서) 서로 활발하게 소통하는 기회를 만들어 우리들의 목소리가 단단해지면 좋겠다”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경기지역 대안교육협의회 백승연 대표는 “경기도의 대안교육기관에 다니고 있는 청소년들이 차별 받지 않고 평등하고 동등한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조례 제정, 개정 등 정책마련에 힘쓰고 있는 두 분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