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서울과기대 AI 미래교육 ‘합작’
상태바
오산시-서울과기대 AI 미래교육 ‘합작’
  • 왕인정 기자
  • 승인 2020.01.16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곽시장, 이동훈총장과‘얼리버드’, AI특성화고 설립자문 등 협의

[경기포커스신문]  곽상욱 오산시장은 1월 15일 서울과학기술대학교를 방문, 이동훈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총장을 만나 일반고 진로지원 얼리버드 프로그램의 운영과 AI 미래교육의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소통의 자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총장 집무실에서 열린 간담회는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전문 인력과 프로그램 활용 협력, 세교 2지구에 유치 예정 AI 특성화고 설립 T/F팀 구성 자문, 초·중·고 연계과정을 넘어 대학과 기업과의 연계 체계 구축, 제4차 산업혁명 시대 대비 AI 미래교육 활성화 협력방안 등을 논의했다.

일반고 진로지원 ‘얼리버드 프로그램’은 오산시 일반고등학교 1~3학년을 대상으로 대학 이론과 실습 등을 통해 전공 분야를 미리 경험할 수 있는 오산시만의 특화 프로그램이다.

오산시는 지난해 1월 서울과학기술대학교와의 업무협약으로 10개 진로탐색 분야와 1개 진로설계분야를 ‘얼리버드 프로그램’을 개설해 500여 명의 학생이 참여했다.

간담회에서 곽상욱 오산시장은 “교육도시 오산이 미래교육의 길이 되고자 다양한 고민을 하고 있고, 그 고민을 하나씩 실현하고자 한다”며 “제4차 산업혁명 대비 미래교육을 준비하기 위해 서울과학기술대학교와 전문 인력과 교육 노하우를 협력하고 공유한다면 더욱 체계적인 오산교육을 실천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되며, 더 나아가 도시 전체가 AI 특화된 기반을 구축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동훈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총장은 “이제는 대학교가 인재 양성하는 일차적 사회적 의무를 뛰어넘어 지역사회와 적극적인 협력을 통한 미래교육 창출에 앞장서야 한다”며 “오산시와 함께하는 4차 산업혁명에 발맞춘 AI교육 협력이 더욱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