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6-04 15:07 (목)
평택시 농업기술센터,‘농산물 중금속’분석능력 국제적 인정
상태바
평택시 농업기술센터,‘농산물 중금속’분석능력 국제적 인정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0.05.19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포커스신문]  평택시 농업기술센터(소장 이영욱)는 영국식품환경연구청(FERA)이 인정하는 농산물 중금속 분야 우수분석기관으로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3월 미국환경자원학회가 인정하는 토양·유해폐기물 분야 우수분석기관 인정에 이은 두 번째 쾌거다.

평택시 농업기술센터는 지난 3월 24일 ~ 5월 15일 간 농산물 중금속(납, 카드뮴)에 대한 분석 평가에 참여해 각각 ‘z-score’ 0.1, -0.3의 신뢰할 수 있는 매우 우수한 결과를 받았다. 이로써 평택시 농산물안전성분석 분야(농산물 중금속)에서의 데이터 신뢰성과 전문 인력의 기술력을 다시 한 번 국제적 수준으로 인정받게 됐다.

이영욱 소장은 “소비자가 생각하는 농산물 안전은 잔류농약, 중금속, 미생물 등으로 확대되고 있어, 평택시 농업기술센터에서도 이에 대응하여 분석 역량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영국식품환경연구청이 주관하는 국제비교숙련도평가 프로그램인 FAPAS(Food Analysis Performance Assessment Scheme)는 잔류농약, 중금속, 식품첨가물 분야 등의 분석능력을 평가하는 신뢰도 높은 비교숙련도 평가 프로그램으로 각 나라의 정부, 대학, 민간분석기관 등이 평가에 참여하고 있다. FAPAS의 평가기준은 분석결과 값의 오차범위를 근거로 하여 ‘z-score’로 나타내며, ‘z-score’ 값이 ± 2.0 범위 이내이면 신뢰할 수 있는 결과로 판정하고 분석능력을 인정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