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소방서, 서판교119안전센터 기공식 ‘첫 삽’
상태바
분당소방서, 서판교119안전센터 기공식 ‘첫 삽’
  • 이철
  • 승인 2019.09.10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판교119안전센터 신축 준공을 위한 첫 삽을 떴다.

분당소방서(서장 김오년)는 9일 분당구 운중동 951에 위치한 서판교119안전센터 건립 부지에서 청사 기공식을 가졌다.

신축되는 서판교119안전센터는 총 사업비 65억을 들여 부지면적 1656.5㎡에 지상 2층 연면적 977.34㎡ 규모로 신축 예정이며, 내년 8월 준공을 목표로 첫 삽을 떴다.

서판교 지역에는 119안전센터가 없는 상태로 현재 (동)판교119안전센터에서 화재·구조·구급 업무를 관할하고 있어 신속한 대응에 어려움이 있었다.

서판교119안전센터가 신설되면 소방력 확충으로 재난취약지역을 해소하고 고품질의 소방행정 서비스를 제공하여 도민의 안전한 생활을 보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오년 분당소방서장은 “서판교119안전센터 건립을 통해 신속한 재난 대응 태세를 확립하여 시민의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