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03-30 18:53 (월)
중원구 민주당 후보에 윤영찬 ‘공천확정’ [1신, 2신, 3신] (종합)
상태바
중원구 민주당 후보에 윤영찬 ‘공천확정’ [1신, 2신, 3신] (종합)
  • 변준성 기자
  • 승인 2020.02.28 2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26~28일 ARS 2차경선 결과 발표
중원구 민주당 후보에 윤영찬 전 수석이 공천 확정됐다.
중원구 민주당 후보에 윤영찬 전 수석이 공천 확정됐다.

[경기포커스신문]   <1> 4·15 총선에서 성남지역 최대 관심사중 하나인 중원구 민주당 후보에 윤영찬 전 청와대국민소통 수석이 확정됐다.

더불어민주당은 28일 오는 415일 실시되는 제20대 총선에 출마할 지역구 후보를 결정할 2차 경선 결과를 발표에서 이같이 밝혔다.

당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최운열)는 이날 오후 당사에서 2차 경선을 실시한 14곳 중 13곳에 대한 결과로 성남중원 윤영찬 후보로 최종확정했다.

이날 저녁 중원구 중앙동에 위치한 윤영찬 후보선거사무소에서는 코로나 비상에도 불구하고 많은 지지자와 관계자들이 속속 집결해 윤영찬 후보의 경선통과를 서로서로 축하하는 축제분위기다.

 

<2신> 이 자리에서 윤영찬 후보는 “오늘 제가 공천을 확정한 것에 여러분들과 함께 기쁨을 나눌 수 있어서 감사하다”면서 “저는 처음부터 경선을 주장했다. 경선에서 승리해야 모든 것을 크리어하게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역설했다.

윤 후보는 “63%로 승리한 것으로 알고있다”고 소개하고 “이처럼 깔끔하게 이겨야 우리가 하나로 다시 뭉칠 수 있고 그래야 본선에서 이길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 정말 여러분들 고생 많았다 이 기쁨을 함께할 수 있어 더욱 좋았다”고 감회를 밝혔다.

앞서 당 선관위는 지난 26일부터 28일까지 사흘간 당원·일반국민을 대상으로 ARS 여론조사 경선을 진행했다. 후보들은 경선 결과가 공지된 시간을 기준으로 48시간 이내에 이의 신청이 가능하다. 

중원구 공천을 두고 경쟁했으나 탈락을 감수한 조신 예비후보는 29일 자신의 SNS를 통해 감회를 알려왔다. 그는 당원과 중원구 시민을 상대로 “제가 많이 부족해 민주당 중원구 국회의원 후보 경선에서 졌다”고 승복했다. 

그러면서 “그 동안 애써주시고 응원해 주신 여러분, 정말 고마웠습니다. 그리고 죄송합니다”라며 “중원구에서 지역위원장으로 출마자로 보낸 짧지 않은 세월이 주마등처럼 스치고 많은 분들께 마음의 큰 빚을 졌다. 꼭 갚을 수 있는 날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윤영찬 후보께 진심으로 축하의 말씀 드린다. 본선에서 꼭 승리해서 중원구 발전을 위해 큰 역할 하시리라 기대한다”며 “중원구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저도 함께 한다”고 강조했다.

 

3신> 윤영찬 후보도 하루를 지낸 방금전 SNS를 통해 소감을 전했다. 그는 “경선이 끝났습니다. 당원님들과 중원 구민들께서 성원해 주신 덕분에 승리할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피력했다.
 
윤 후보는 “단지 제가 좋아서가 아니라 이번에는 이겨보자는 그래서 중원을 바꿔달라는 염원이 담겨있음을 잘 압니다”라며 “저의 경쟁자로서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주신 조신 후보님과 지지자분들께도 감사인사 올립니다”라고 적었다.
 
또한 “치열했던 경쟁의 목표도 누가 후보가 되느냐가 아닌 총선에서의 승리입니다”고 소회하고 “그래서 우리는 하나입니다. 그리고 우리는 승리할 것입니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